누구를 뽑으면 좋을까.

작은 파문?

산그늘은 우리 사무실 상근자다.
그리고 연리지는 우리도 잘 아는, 그리고 에피에 종종 출현하는 산그늘의 짝이다.

시민행동 상근자를 대상으로 만약이라는 전제를 달아
연리지와 산그늘 중 채용하면 좋을까라는 설문을 올렸다..
그리고 나온 결과… 흠…

이걸 어찌 해석해야 할까…

누구를 뽑으면 좋을까.”에 대한 답글 1개

Add yours

  1. 동북이 연리지를 채용한 까닭 :
    산그늘을 스카웃하면 산그늘 한 명만 채용하는 거지만,
    연리지를 채용하면 산그늘을 스카웃하는 효과를 본다.

    그리고 연리지가 ‘산그늘이 도와줬다’라고 말하면,
    ‘역시~~’하며 무지 좋아하고 있다.

    좋아요

  2. 연리지 // 이 말은 곧, 산그늘이 시민행동 일을 하면서 몰래 동북을 도와주고 있다는???
    집에서 동북 일 도와주느라 사무실 나와서 힘들다고 하는거??
    산그늘을 취조해주세요~~~~

    좋아요

  3. 동북과 시민행동이 협약을 맺어서 둘이 한사람분 급여를 주는게 최상책인듯. 푸후ㅤㅎㅜㅂ!

    좋아요

  4. 산그늘 // 연리지에게 기획실의 어떤 일을 부탁할까 고민중.. ^^
    신비 // 그게 최선일 듯…ㅋㅋ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