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과 위키피디아의 경쟁?

구글이 위키피디아에 맞설 위키서비스인 놀(Knol) 서비스를 비공개로 테스트 중이라고 한다. 이제 서서히 위키의 상업적 서비스들이 출현하는건가?
위키가 미디어로서의 기능을 할 수 있을까?
한국에서는 위키는 어떤 모델로 정착될 수 있을까?

위키백과사전, 스프링노트 등이 있지만 아직은 ?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까지 내가 확인할 수 있는 것은 위키툴은 ‘지식과 정보를 축적해나가는’ 방식으로는 정말 훌륭하지만
토론과 논쟁 등에는 적합하지 않다는 사실이다.

하지만 어찌 알겠는가?
그것이 사실이 아닐지….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