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쾌한 이노베이션

사용자 삽입 이미지유쾌한 이노베이션(톰 켈리, 조너던 리트맨 공저/이종인 역)이라는 책을 읽고 있습니다. 원 제목은 “The Art of Innovation“입니다.

혁신, 너무나도 많이 듣고 즐겨 쓰는 말 중의 하나입니다. 십수년 전에 처음으로 경영학을 배울 때도 ‘혁신’은 매주 중요한 키워드로 등장했고, 어느 조직에 있든지 ‘혁신’을 외칩니다.

이 책은 혁신에 대한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IDEO라는 회사에 관한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홈페이지 : http://www.ideo.com/) 디자인 회사라는 이 회사는 겉으로는 디자인회사지만 사실은 “디자인”을 통해 조직의 혁신을 도와주는 기업입니다. 홈페이지에 스스로 그렇게 밝히고 있습니다.

1/4쯤 밖에 읽지 못했지만 추상적인 혁신이라는 구호가 아니라 혁신이 구체적으로 무엇인지, 혁신이 우리의 조직과 생활에 어떤 의미를 가져다주는지를 설명해주는 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유쾌한 이노베이션”에 대한 답글 1개

Add your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