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쾌한 이노베이션


사용자 삽입 이미지유쾌한 이노베이션(톰 켈리, 조너던 리트맨 공저/이종인 역)이라는 책을 읽고 있습니다. 원 제목은 “The Art of Innovation“입니다.

혁신, 너무나도 많이 듣고 즐겨 쓰는 말 중의 하나입니다. 십수년 전에 처음으로 경영학을 배울 때도 ‘혁신’은 매주 중요한 키워드로 등장했고, 어느 조직에 있든지 ‘혁신’을 외칩니다.

이 책은 혁신에 대한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IDEO라는 회사에 관한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홈페이지 : http://www.ideo.com/) 디자인 회사라는 이 회사는 겉으로는 디자인회사지만 사실은 “디자인”을 통해 조직의 혁신을 도와주는 기업입니다. 홈페이지에 스스로 그렇게 밝히고 있습니다.

1/4쯤 밖에 읽지 못했지만 추상적인 혁신이라는 구호가 아니라 혁신이 구체적으로 무엇인지, 혁신이 우리의 조직과 생활에 어떤 의미를 가져다주는지를 설명해주는 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유쾌한 이노베이션” 에 하나의 답글

  1. 이노베이션 Innovation 혁신…. 은 제목 그대로 혁신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세계적으로 유명한 디자인 회사 IDEO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혁신은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내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혁신은 열정이 있을 때에만 가능합니다. 혁신은 때로는 창의적이라는 말과 함께 쓰이기도 하지만 혁신과 창의적이라는 말은 동어반복적이라는 느낌이 듭니다. 이 책을 끝까지 읽고나서….. 혁신의 필수 조건은 자유로움이라는 생각이..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