퀴즈쇼… 방청객




퀴즈쇼
상세보기

김영하 지음 |
문학동네 펴냄
인생은 퀴즈다!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빛의 제국>으로 잘 알려진 김영하 신작소설집. 2007년 서울, 스물일곱의 이민수를 주인공으로 한 이 소설은 이제 20대 후반이 된 80년생 젊은이들의 내밀한 욕망과 이들의 눈에 비친 한국사회의 풍경을 담아내고 있다. 5ㆍ18 광주민주화운동이 있던 해에 태어나 컬러텔레비전을 보며 자라고, IMF 금융위기를 지켜보며 그 동안 향유했던 경제적인 풍요가 한순간에

김영하의 소설, 퀴즈쇼를 보다.
그의 이야기는 항상 재미 있다.
감동은 아닐지언정 재미는 있다. 이번 이야기도 그런 맥락이다.
물론 아직 퀴즈쇼가 끝나지 않았기 때문에 단정지을 순 없다.

주인공이 이상한 ‘회사’에 들어갔다.
오늘 저녁부터 읽어야 할 지점이다.
지원과의 관계는 또 어떻게 될 것인가?

문득 벌써 10년도 지나버린
옛기억이 가슴 속에 스며든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