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와 시민운동(16) : 마지막 결론을 대신하여

“미래의 사회에서는 개인의 힘이 점점 더 거세어질 것이나, 
현재는 이러한 개인들의 다양성을 수용할 수 있는 
기반 자체가 없다.
우리는 이러한 생태계의 생성을 선도하며
개인이 주체가 되는 사회에서의 참여의 장을 공급하며
그들과의 신뢰관계 형성을 통해
정정당당한 미래를 열어나간다.”


위 글은 제가 쓴 것이 아닙니다. 바로 국내의 유명한 블로그 솔루션 제공업체인 태터툴즈가 회사를 설립할 때 우리의 비전은 무엇인가를 설명하기 위해 생각해낸 문장이라고 합니다. (위 문장 그대로는 아니고, 굵은 글씨체로 되어 있는 [사회]는 원래 [경제권]으로 [참여의 장]은 [기반 플랫폼]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위 비전은 비록 한 기업의 비전이지만 저는 시민운동이 가져야 할 비전과도 일맥상통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블로그라는 것이 시민운동을 하는 하는 사람들에게 어떤 의미가 있는지를 잘 설명해주는 글이라고 생각합니다. 꼭 시민단체일 필요는 없으나 한 두 곳이라도 위에서 이야기한 “기반”을 만들어내는 곳이 생겨났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