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노.무.현
대통령으로서의 그에 대한 평가는 여러가지지만
한국 현대사에 그보다 나은 정치인은 없었다고 단언할 수 있다.

벌써 1년이 되었다.
그의 사진, 그의 영상을 보면 아직도 울컥하는 마음이
10년은 지나야 사라질까?

그의 분노, 그의 눈물, 그의 웃음.. 모든게 그리운 날이다.


“노.무.현”에 대한 2 댓글

  1. 님의 글을 보며 노대통령이 생각나네요. 11월 인데.. 정상회담을 위해 방북하던 2007년 10월 2일 청와대 대정원 앞에서 대통령님을 배웅했었죠. 시간은 참 빠르네요. 벌써 역사의 페이지를 넘기고 기억해야 하는 일들로 변해버렸으니까요. 살아있는 우리가 해야 할일을 게을지 하지말고 해야죠. 더 나은 사람사는 세상을 위해.. 인천에서 홍인성

    • 그 시기에 청와대에 계셨나보네요. 더 많이 생각나시겠어요. 단지 좋아하는 수준이 아니라 사람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정치인은 사실 거의 없는 것 같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