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테러 라이브, 김병우, 리튼

딸과 함께 본 더 테러 라이브. 중학생 딸의 평가는 “하정우 연기를 보니 연기 잘 한다는 송중기나 김수현은 연기를 못하지 않을 뿐이더라”, “재미있었다. 끝까지 긴장을 놓을 수 없었다.”

나도, 괜찮았음. 김병우 감독이 누구일까 봤는데, 우리에게는 많이 알려지지 않은 저예산 독립영화 스릴러인 [리튼]을 2007년에 만든 감독이다. 이거 다음에 보기로.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