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계선

일과 휴식,
시골과 도시,
중심과 변두리,
행정과 민간,
과거 세대와 현재 세대,
갑과 을,
영리와 비영리,
명예와 실리,
공식과 비공식,
자율과 책임,
공적인 것과 사적인 것,
갈등과 조화,
새로운 인연과 과거의 인연.

그 경계선은 애매모호하고 흐릿하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