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주택을 짓는 여성들의 모임, 머드걸스

2004년 전기와 수도도 들어오지 않는 섬에서 시작된 이 모임은 생태주택을 짓는 여성들의 단체이다. 건축강좌나 워크숍을 통해 여성들도 자기 집을 스스로 지을 수 있다는 자신감, 그리고 능력을 길러주고 있다. 새로 집을 짓기도 하지만 기존 주택을 친환경적으로 개선하는 일도 한다. 이들 역시 작은 집을 짓는다. 홈페이지에 올라온 소식에 의하면  2014년 6월에 예정된 "Tiny Home Building and Design Workshop"도... Continue Reading →

호빗 하우스

거의 대부분 천연소재를 사용했고, 언덕을 파고 내려가 짓고, 땅을 팔때 나온 흙과 돌을 이용하고, 주변의 숲에서 솎아낸 나무를 있는 그대로 최대한 살려낸 호빗하우스. 사이먼 데일(Simon Dale)이 지었고 그는 현재 Being Somewhere라는 홈페이지를 운영하고 있다.  ( 홈페이지 : http://www.beingsomewhere.net )

건축과 작은집 공부하기

"로이드칸의 아주 작은 집"이라는 책을 작년부터 틈틈히 보기 시작하고, 오늘 2013년 EBS다큐국제영화제에 출품된 "작은 집에 산다는 것"이라는 다큐를 보고, 건축과 작은집에 대해 공부를 본격적으로 시작해보겠다는 마음이 들어섰다. 집 중에서도 왜 "작은 집"인가라는 질문에 일본 작가 다카무라 도모야는 이렇게 답했다고 한다. "집의 크기를 삶의 가치와 동의어로 여기는 세상에 대한 선언적 의미다. 집은 자산이 아니라 주거공간이다. 자산으로서... Continue Reading →

씽크카페 오픈 즈음에

오늘 서울에서 오프라인 씽크카페의 시작을 알리는 작은 파티가 있었습니다.  그런데 저는 가보지를 못했어요.... ㅠㅠ 어찌하다보니 비슷한 시기에 시작한 지리산문화공간 토닥의 지역 설명회가 내일이어서 어쩔 수가 없었습니다. (원래 지난주였는데 태풍으로 일주일 연기되는 바람에..) 정말 많이 아쉽습니다. 어려울 때 씽크카페에 결합해서 일을 도맡아주고 있는 기은환님과 김민규님에게는 정말 고맙고 미안합니다. 사실, 오프라인 씽크카페가 만들어지기를 2년이 넘게 기다렸습니다. "씽크카페"라는... Continue Reading →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