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감자 자르기

일주일 후에 심을 씨감자 다섯 박스. 순이 있는 곳을 구분하여 자르고, 소독 기능을 하는 재를 묻혀 보관해두었다.

타임

꿀풀과에 속하는 여러해살이 방향성 식물로 회색빛을 띤 녹색의 작은 잎을 갖고 있다.

딜은 꽃, 잎, 줄기, 씨 모두 향기가 있는데 향신료로 쓰이는 것은 주로 씨이다. 같은 미나리과인 펜넬이나 캐러웨이와 잎 모양이나 향이 비슷하다.

페파민트

서늘한 기후를 좋아하는 허브다. 우리나라의 한여름에는 조금 적응하기 힘든 면이 있는 식물이다. 그래도 강한 생명력으로 아무 곳에나 잘 적응하고 겨울에 아무런 시설이 없어도 월동이 가능하다. 봄, 가을에 돋아나는 보드라운 잎이나 순을 이용하면 향기를 먹을 수 있어 좋다.

루꼴라

지중해 연안이 원산지며, 이탈리아 요리에 많이 쓰이는 채소이다. 주로 샐러드나 피자 토핑으로 많이 사용되고 독특한 향을 가지고 있다.

참비름

매끄러운 줄기에 잎자루가 긴 잎이 어긋나게 달린다. 어린순을 데쳐서 된장이나 간장, 고추장을 넣고 무친다. 초고추장에 새콤달콤하게 무치거나, 들기름에 볶아도 맛있다. 심어 가꾸기도 하는데, 순을 따면 옆에 새순이 또 자라서 오래 먹을 수 있다.

산미나리

높이는 1m 정도이다. 줄기잎은 2~3개인데 깃 모양의 쪽잎을 가진 겹잎이다. 여름에 꽃이 피고 가을에 열매를 맺는다. 산지(山地)에서 자란다. 한국 북부 지역에 분포한다.

어부의 일지

그의 비책이 뭘까? 아마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오랜 세월, 느낌, 경험일 것이라 생각했겠지만 그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장소하고 낚시도구 만드는 방법이란다. 이 두가지는 축적된 정보이다. 그리고 이 어부는 이 정보를 꼼꼼히 기록해두었다.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