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문

A가 어떤 이야기를 누군가에게 들었다. A의 이야기가 B의 귀로 전해지고, 그걸 들은 B의 이야기가 C의 귀로 전해지고, 그걸 들은 C의 이야기가 D의 귀로 전해지고, 그걸 들은 D의 이야기가 E의 귀로 전해지고, ...........  Z의 귀로 전해지고. Z가 Y로부터 들은 이야기는 애초에 A가 한 이야기의 맥락을 담고 있을까? Z가 사실로 믿고 있는 그 이야기는 A가 한 이야기일까?... Continue Reading →

SNS에서 청소년들이 할 수 있는 일 중 첫번째 일은?

몇달 전, 광주에서 "청소년과 소셜미디어"라는 포럼이 열린 적이 있습니다. 그곳에 초대받아 "SNS 에서 청소년들이 할 수 있는 일들"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했는데요. PPT발표자료를 준비하기 전에 생각을 정리한 사전 원고입니다. 사실 청소년쪽의일을 해보지도 않았는데 지인의 부탁으로 발표를 하게 되어서 굉장히 고민이 많았던 주제인데요. 며칠을 고민하다가 내린 결론은 맨 뒤에 썼듯이 "SNS에서 청소년들이 할 수 있는 일 중... Continue Reading →

트위터 현황

2011년 7월 31일 기준, 트위터 국내 이용자수는 300만명(3,017,625명)이다. 이중 월 1회 이상 트윗 작성자는 445,339명으로 약 15%에 해당한다. 그리고 이중에서 하루 1회 이상 트윗을 하는 사람의 수는 1,179명이다. 1,179명은 월 1회 이상 트위터 이용자의 0.25%에 해당된다. (출처 : 블로터닷넷 : http://www.bloter.net/wp-content/bloter_html/2011/09/74422.html )

소셜네트워크서비스가 세상을 바꾼다는 이야기를 대하는 자세에 대해

1990년 말쯤, "인터넷이 세상을 바꾼다" 혹은 "바꾸지 못한다"라는 토론들이 있었다. 비즈니스계에서도, 사회운동 진영에서도, 학계에서도. 이런 종류의 토론은 대부분 비슷하게 전개되는데 몇가지 특징들을 지니고 있다. 첫째, 바꾼다고 말하는 사람과 바꾸지 못한다고 말하는 사람이 말하는 세상이 다르다. 둘째, 바꾼다고 생각하는 세상의 크기가 다르다. 셋째, 명쾌한 결론이 나지 않는다. (사실은 그런 주제이기도 하다) 트위터의 @capcold님은 이런 토론이 "더 많은... Continue Reading →

소셜미디어는 어떻게 역사를 바꾸는가?

소셜미디어라는게 도대체 사회 변화와 어떤 관련이 있을까에 관한 단서를 제공해주는 영상입니다. 소셜미디어 자체에 대한 이야기라기보다는 소셜 미디어가 변화시키는 정치, 언론, 사회 각 분야의 운영 속성들에 관한 이야기라고 할 수 있겠네요. 소셜미디어의 역할에 관한 다양한 논의들이 있지만 아주 적극적인 의미 부여를 하고 있는 뉴욕대학교의 클레이 셔키의 TED 강연입니다. (View Subtitles 에서 Korean을 선택하면 한글자막을 볼 수... Continue Reading →

신문구독률이 30% 아래로 내려갔다. – 2010년 미디어리서치 조사결과를 보고

2008년 한국언론재단에서 언론수용자의식조사를 발표한 바 있다. 당시에도 신문과 같은 인쇄매체는 구독률을 포함하여 만족도, 신뢰도, 영향력까지 전반적으로 추락하고 있었다. 이 통계는 최근의 미디어 환경 변화를 설명하는데 꽤 유용한 자료로 이용해왔었다.  그리고 오늘, 한국광고주협회가 발표한 2010년 미디어 리서치 조사결과를 접했다. (한국광고주협회 홈페이지에서 원자료를 볼 수 있을가 찾아봤지만 찾을 수가 없었다.) 조사기관과 대상이 다르지만 결론은 신문의 추락은 이제... Continue Reading →

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세가지 서비스를 조화롭게 이용하기

아마도 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을 모두 이용하시는 분들이 꽤 되실거 같습니다. 저도 현재 소셜미디어의 중심축으로 자리잡은 이 세가지 서비스를 같이 이용하고 있는데요. 블로그 하나 하기도 바쁜데 작년부터 트위터 열풍이 몰아치더니 올해에는 페이스북까지... 새로운 서비스들이 하나둘씩 생겨날때마다 마치 의무감처럼 새로 배우고 적응해야 한다는 것은 약간 스트레스가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그곳엔 사람들이 있고, 새로운 아이디어들이 있고, 새로운 관계들이... Continue Reading →

소셜미디어가 세상을 바꾼다는 말은 과장이지만 소셜미디어를 통해 민주주의라는 가치를 경험하고 실천하는 사람들이 더 많아지는 것은 사실이다

# 사례-1 : 트위터로 만난 사람들, 재능을 기부하다. 카이스트 바이오뇌공학과 정재승 교수는 어느날 자신의 트위터에 이런 말을 남겼다. “어린 시절 우주와 자연, 생명의 경이로움을 체험한 청소년은 자연을 탐구하는 삶을 의미있게 생각합니다. 그러나 인구 20만 이하의 작은 도시나 읍면에선 과학자의 강연을 들을 기회가 거의 없습니다. 과학이나 공학을 전공한 대학원생, 연구원, 교수 중에서 작은 도시/읍면의 도서관에서 강연기부를... Continue Reading →

소셜미디어, 일시적인 유행인가? 사회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킬 것인가? – 관련 영상

소셜미디어 혁명이라는 영상의 한국어 버전이 나와서 트위터와 페이스북에서 돌고 있네요. 소셜미디어는 일시적인 유행이 아니라 사회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고 있다는 입장을 각종 통계를 통해 숨가쁘게 보여줍니다. 내용 자체는 아주 새롭거나 특별하지는 않습니다만, 메시지를 전달하는 방식이 사람의 시선을 화면에 잡아둡니다. 핵심은 집중 부각시키고 주변적인 것들은 철저히 배제합니다. http://www.casttv.com/video/bhja6uu/social-media-revolution_korean-ver-video

(4) 소셜미디어 학교-블로그를 운영하기 전에 알아야 할 것들

제주활동가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소셜미디어학교 4주차 교육자료를 공유합니다. 블로그가 왜 중요해졌는지, 블로그란 무엇인지를 시작으로 블로그 종료, 블로그를 시작할 때 주의할 점 등을 함께 배웠습니다. (아래 자료는 신비님이 작성한 블로그 문서의 내용을 중심으로 수정/재작성한 것입니다.) 구글문서로 보기 : http://bit.ly/bLYKld cfile8.uf.140422044C771F8CA9C543.pdf 다음주에는 블로그(티스토리를 중심으로) 글쓰기, 플러그인 관리하기, 스킨 편집하기를 포함한 각종 관리/운영 방법을 함께 배울 예정입니다. 

소셜미디어를 이용하는 정치인을 위한 5가지 팁

<소셜미디어를 이용하는 정치인을 위한 5가지 팁>을 알려드립니다. 이 글은 Social Times에 실린 글인데요. 번역한 내용은 맨 아래에 있습니다. 그런데 이 글은 제가 번역한 것이 아닙니다. 순전히 제가 이용하고 있는 소셜네트워크에서 정보를 알게되고, 부탁을 하고, 누군가가 도움을 주는 과정을 거쳐서 나온 내용입니다. 여기서는 그 과정을 잠깐 소개드리려고 합니다. 어제 저는 트위터에서 아래와 같은 글을 보게 되었습니다.... Continue Reading →

새로운 것을 배우기 위해서는 때로는 과거의 것을 과감하게 버리는 것이 필요하다.

온고지신(溫故知新)이라는 말이 있다. 뜻을 모르는 사람들은 거의 없을 것 같다. 옛것을 익히고 그걸을 통해 새로운 것을 깨닫는다는 뜻의 이 사자성어는 이전 학문을 연구하고, 현실을 분석할 수 있는 새로운 학문을 이해해야만 비로소 남의 스승이 될만한 자격이 있다는 꽤나 의미심장한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어째튼 현재는 바로 직전까지의 과거가 만들어낸 결과물이고, 그 합이다. 과거를 잊어서는 안된다.  (출처 : http://www.flickr.com/photos/lookingpost/4350764824/sizes/m/)... Continue Reading →

도시바를 굴복시킨 음성파일 – 한 소비자의 저항 수단

1999년 인터넷 소비자 운동에서 꽤나 의미심장한 일이 일본에서 일어났다. 소비자 한명이 기업 고객센터와 통화한 내용을 음성파일로 만들어서 홈페이지에 올렸고, 이 음성 파일 하나 때문에 그 기업은 사과를 하게 된 일이었는데 당시 국내 몇몇 언론사의 국제면을 장식하기도 했다. 사건은 이렇다. 도시바의 비디오 기기를 구입한 일본의 한 회사원은 테이프를 재생하려 했으나 화면에서 이상한 현상을 발견하고 도시바에 제품... Continue Reading →

물먹은 언론,물먹인 대중-왜 우리가 기존 미디어에 의존해서만 뉴스를 전달받아야 하나

정운찬 교수의 총리 내정에 대해 여러가지 정치적 해석과 각 정치 세력들의 손익계산이 쏟아지고 있다. 나름 결론을 내리보자면 이건 MB의 선택이 아니라 정운찬의 선택이라는 생각이 든다. 총리로서의 행보가 아니라 정치인으로서의 정운찬의 행보를 지켜볼 일이다. 여기서는 좀 다른 이야기를 해보자. 정운찬 교수가 총리로 내정되었다는 사실이 발표된 9월 3일 오후 3시, 이미 인터넷에서는 정운찬 교수가 총리로 내정되었다는 소식이... Continue Reading →

(9) 사람의 생각을 움직이는 미디어의 환경변화를 적극 수용해야

세상이 좀 더 정의롭게 변하려면 두 집단의 잘못을 바로잡는게 필수적이다. 하나가 지금의 사익추구형 정치세력들이고, 다른 하나는 조중동처럼 스스로 권력이 되기를 꿈꾸는 언론이다. 조중동은 진실을 추적,보도하는 "언론 기관"인가? 아니다. 그들은 이미 사회의 공기로서의 "언론"을 포기했다. 단지 언론의 탈을 쓰고 수익을 극대화하고 영향력을 대대손손 이어기려는 "사적 미디어 기업"일 뿐이다. 이 미디어 기업들이 세상을 조종한다. 사람들의 의식을 지배한다.... Continue Reading →

Create a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위로 ↑